뉴욕 타임즈 2013년 5월 12일자 주진우 기자 구속청구 기사 번역
본문 바로가기

뉴스프로 외신번역

뉴욕 타임즈 2013년 5월 12일자 주진우 기자 구속청구 기사 번역


다음은 뉴욕 타임즈 5월 12일자 주진우 기자 

구속영장 청구에 대한 기사 번역입니다.





South Korea Seeks Arrest of Irreverent Podcaster


남한 정부 불경한 팟 캐스트 구속영장 청구


뉴욕타임즈 원본 기사 --> South Korea Seeks Arrest of Irreverent Podcaster   http://nyti.ms/10EZSsi




SEOUL — State prosecutors have sought an arrest warrant for a South Korean journalist and podcast star for reporting an unconfirmed suspicion that the only brother of President Park Geun-hye might have been involved in the murder of a relative, the journalist’s lawyers said Sunday.


서울 - 국가 검사들은 박근혜 대통령의 남동생이 친척들의 살인사건에 연루되었을지도 모르는 

확인되지 않은 의혹을 보도한 이유때문에 남한의 팟 캐스트 스타이자 언론인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하였다고 주진우 기자의 변호인들이 밝혔다.



Choo Chin-woo, a reporter with the leading newsweekly SisaIN, has been charged with violating the country’s election law. In their indictment, a copy of which was made available Sunday, the prosecutors said that through articles and a podcast a few weeks before the Dec. 19 presidential election, Mr. Choo “defamed” and “spread false information” about the president’s brother, Park Ji-man, with “an aim of blocking her election.”


선두적인 주간지 시사인의 기자인 주진우는 국가 선거법 위반으로 기소되었다. 

일요일에 발표된 영장사본에서인 검찰 기소장에서, 

지난 12월 19일 대선 몇주前 팟캐스트와 기사를 통해서 박근혜 당선을 막을 목적으로 

그녀의 남동생 박지만에 대한 잘못된 정보를 퍼뜨리고 명예를 훼손했다고 검찰은 밝혔다. 


Mr. Choo attained nationwide fame when he worked as a co-host of the podcast “Naneun Ggomsuda,” or “I Am a Petty-Minded Creep.” Started in 2011, the online talk show became one of the world’s most downloaded political podcasts from the Apple iTunes store and raised allegations of wrongdoing against some of the country’s religious, economic and political leaders.


주진우는 "나는 꼼수다" 라는 팟 캐스트이 공동진행자로 일했을때 전국적인 명성을 얻었다. 

2011년에 시작된 온라인 토크쇼는 Apple 아이튠즈를 통해 

전 세계적에서 가장많이 다운로드된 정치 팟캐스트중 하나였고 

종교, 경제, 정치 지도자들의 비리혐의들를 제기하였다.



The prosecutors’ attempt to arrest Mr. Choo follows earlier criminal indictments of television producers and Internet bloggers whose reports criticized the government on charges of spreading false information and defamation — a practice that international human rights groups have repeatedly denounced for creating a chilling effect among government critics.


검찰의 주진우 체포시도는 명예훼손과 잘못된 정보를 퍼뜨렸다는 혐의로 

정부를 비판 보도한 이전의 TV pd들과 인터넷 블로거들의 범죄 기소에 뒤따른것입니다.


이런 일은 전세계의 인권 보호단체들이 거듭  비난해온 것처럼, 

정부를 비판하는 사람들에 대한 공포 분위기를 조성하려는 시도인듯하다




“My crime was raising questions those in power don’t like,” Mr. Choo, 39, said in a recent interview. “They hate me like a cockroach and want to squash me.”


"나의 범죄는 권력이 좋아하지 않는 의혹을 제게한것입니다" 라고 최근 인터뷰에서 주진우는 밝혔다. "그들( 권력자)은 나를 바퀴벌레처럼 싫어하고 나를 짓이기를 원합니다."


Filing a criminal indictment against people accused of spreading false rumors about public figures and then trying to incarcerate them during a long-term pretrial arrest is well beyond what would be accepted in other countries, said Park Kyung-sin, a professor of law at Korea University in Seoul.


유명인사에 대한 잘못된 루머를 퍼뜨려 고발당한 사람들에 대한 

범죄 소송제기하는것과 장기 사전 심리 구속동안 그들의 투옥 시키기위해 애쓰는것은 

다른 국가에서는 받아들여지는것과는 범위가 훨씬 넘어선것입니다 라고 고려대학교의 박경신 법대 교수는 말했다.



“It’s very unusual and against the international human rights standards,” he said.

A Seoul court is scheduled to decide Tuesday whether to allow the prosecutors to arrest Mr. Choo.


"그것은 아주 특이하고 국제인권기준에 反하는것입니다" 라고 그는 말했다.

서울법원은 주진우를 구속하기위해서 검찰에 허락을 할지 어떨지를 화요일에 결정하기로 되었다.



In his articles and podcast, the journalist revisited a little-known 2011 case in which Park Yong-chol, a son of a cousin of Ms. Park, was found brutally murdered in a mountain park in Seoul. The man’s cousin was also found dead, hanged from a tree. The police concluded that the first victim had been killed by the second, who then hanged himself.


그의 기사와 팟캐스트에서,주기자는 박근혜 사촌의 아들인 박용철이 

서울의 어느 산 공원에서 잔인하게 살해되어 발견된 비교적 덜 알려진 2011년의 사건 경위를 재조사하였다. 



이 사건은 박용철의 사촌 또한 나무에 목을 매달아 죽은채로 발견된것이다. 

경찰은 첫번째 희생자가 두번째 희생자를 살해하고 그런후 자신은 목을 매달아 자살했다고 결론을 내렸다.



In his reports, Mr. Choo cited a legal dispute between the president’s brother, Park Ji-man, and his brother-in-law, who accused him of plotting to kill him by hiring Park Yong-chol as a hit man. (The brother-in-law, the husband of the president’s estranged younger sister, lost the case and served time in prison for slandering the president’s brother.)



그의 보도에서 대통령의 동생인 박지만과 그의 자형 사이에 법률적 분쟁을 있었는데, 

이 내용은 박지만이가 살해 청부업자로 박용철을 고용해서그의 자형을 살인하라고 했다는 

자형의 고소가 원인이었다고 주진우 기자는 보도했다.


[자형은 박근혜 대통령과 사이가 좋지 않은 여동생의 남편이며,  

나중에 재판에서 패배하고, 박지만을 중상모략한 혐의로 감옥에서 지내고 있다.]



Mr. Choo’s articles raised questions about the police investigation and cited the suspicion raised by the brother-in-law and his lawyer that the murder of Park Yong-chol might have had to do with a plot to block him from testifying on their behalf in their legal battle against Park Ji-man. They also raised the possibility that the man who police said hanged himself might have been murdered as well.




주진우의 기사는 경찰 수사에 대한 의혹과 자형과 그의 변호사가 제기한 

-- 박용철이 박지만에게 불리한 증언을 하기위해 법정에 출석해야 하도록 되었고, 

이 증언을 훼방하려는 누군가가 박용철의 살인사건과 관련이 있을지도 모른다는 의혹을 보도했다.


박지만의 자형과 그의 변호사들 또한 목을 매달아 자살한 사람 

또한 살해되었를 수도 있다고 밝혔다.



The president’s brother sued Mr. Choo on charges of spreading false rumors to influence the presidential election.

Ms. Park’s office did not immediately respond to a request for comment.



대통령의 남동생은(박근혜 남동생)은 대선에 영향을 끼치기 위해 거짓 소문을 퍼뜨린 혐의로 

주진우를 고소하였다.

박근혜 측은 청와대는 논평 요청에 지금까지인 반응을 하지 않았다.




International free speech advocates — including Reporters Without Borders and Frank La Rue, the United Nations’ special rapporteur on the freedom of opinion and expression — have voiced concerns about a lack of tolerance for dissent in South Korea, where defamation is a criminal offense.



국경없는 기자회와 유엔의 의사표현 자유 조사위원인  Frank La Rue 를 포함한 

국제자유언론 옹호자들은  반대 의견에 대한 인내심 부족과 명예훼손이 형사범죄인 

남한사회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Lee Jae-jeong, Mr. Choo’s lawyer, said of the possibility of his client’s arrest, “I don’t think this kind of thing can happen except in a backward country ruled by an authoritarian government bent on stifling freedom of expression," said Lee Jae-jeong, Mr. Choo’s defense lawyer, referring to prosecutors’ move to arrest Mr. Choo.




주진우 기자의 변호인인 이재정은 변호사는 주진우 기자 체포를 위한 검찰의 움직임을 언급하면서, 

"의사표현의 자유를 억압하는 독재정부에 의해 통치되는 후진국을 제외하고는 이런일이 일어날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라고 말했다...



Mr. Park, the Korea University law professor, said that one of the biggest problems with the judicial practices in South Korea was that they hampered public scrutiny and the role of media as a watchdog by placing the onus of proof in a defamation or false-rumor case not on prosecutors or those claiming to have been defamed but on the defendants, even when the alleged victims were public figures.


고려대학교 법학 교수인 박 교수는  남한에서의 가장 큰 사법관행 문제중 하나는 

명예훼손이나 허위사실 유포 사건의 경우 증거를 제시해야할 책임을 


검찰이나 명예 훼손을 당한 당사자가 아니라 피고인에게 있다고 덮어 쒸워서 

언론과 일반대중들이 감독할 체계를 막아 놓았다고 밝혔다. 


명예훼손 피해 당사자가 공인인 경우에도 같이 피고인이 입증해야한다




In 2011, Chung Bong-ju, Mr. Choo’s colleague at the podcast, was thrown into prison for one year when he could not substantiate an allegation he had raised that former President Lee Myung-bak was involved in a stock fraud case.


2011 년 주진우의 팟캐스트 동료였던 정봉주는 

전직 대통령 이명박의 주식 사기 사건에 그가 제가했던 혐의를 입증하지 못했을 때 

1년 동안 감옥에 투옥되었다.


Many conservative South Koreans hated the co-hosts of the podcast, accusing them of irresponsible statements, character assassination and political cronyism passing itself off as satire. But they were wildly popular among young people who regarded the podcast as an alternative to the country’s mainstream media, which they considered pro-government and conservative.


남한의 많은 보수주의자들은 풍자로 유명인사인척 인신공격하며,  

무책임한 말을 한다고 비난하면서 팟캣스트 공동진행자들을 싫어했다.


그러나 친정부적이고 보수적으로 여겨지는 남한의 주류 언론의 대안으로서 

팟캐스트를 생각하는 젊은 세대 사이에서는 나꼼수가 광범위하게 인기를 끌었다.



Although most of the allegations on the podcast were just that, some of them helped break the hottest news in South Korea. It was among the first to suspect the country's intelligence agency of involvement in a secret online campaign to try to discredit the opposition candidates in the December election. Last month, the police announced that at least two government intelligence agents had been involved in such an operation. Prosecutors have since expanded the investigation, raiding the headquarters of the spy agency.


비록 팟캐스트 비난 의혹의 대부분은 대게 그런 이유였겠지만, 

일부분은  남한에서 가장 뜨거운 이슈를 터드리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


그것은 12월 대선에서 상대 후보의 평판을 떨어뜨리는 노력을 하는 비밀 온라인 운동에 관련된 

국가정보원의  최초의 혐의도  이 팟캐스트가 밝혀냈다. [ 국정원녀 사건] 


지난달 경찰은 그런 조작활동에 적어도 2명의 국정원 요원이 관련되었다고 발표했다.

그 이후 검찰은 국정원 압수수색을 하면서 그 사건을 확대하고 있다. 


Prosecutors deny they were politically motivated when investigating government critics like Mr. Choo. But their detractors said that they were eager to press charges to show their loyalty to political power.


검찰은 주진우같은 정부 비판자들을 조사할 때 정치적인 동기를 부인하였으나, 

검찰을 비난하는 사람들은 검찰이 권력에 그들의 충성심을 보이기 위해 기소에 

열 올리고 있다고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