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남기 농민 끝내 사망… 서울대 병원 대규모 경찰병력 투입
본문 바로가기

사회 이슈

백남기 농민 끝내 사망… 서울대 병원 대규모 경찰병력 투입

Baek Nam-ki, a 69-year-old member of a farmers' union who has been in coma after being hit by a police water cannon during a rally last year, has passed away.







An emergency committee of civic groups for Baek said it would oppose any attempt to conduct on autopsy on the deceased, accusing the police of trying to dilute blame.


















이것은 고의적 살인행위입니다.. 












Baek Nam-ki is seen collapsed as a water cannon targets him during a massive rally held in Seoul on Nov. 14, 2015. (Yonhap)





공감을 눌러주시면 더 많은 분들이 진실을 알게됩니다.  

국가 공권력에 의한 국민 살인사건 아직 의외로 모르는 분들...

언론에 의해 조작된 뉴스로 잘못 알고 있는분들도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