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분당구 닭강정 사건 SNS 반응
본문 바로가기

사회 이슈

성남 분당구 닭강정 사건 SNS 반응

728x90
반응형

경기 성남시 분당구에서 닭강정 가게를 운영하는 업주는 악의적으로 닭강정 33만 원어치를 주문한 ‘20대 청년들’에게 분노를 표하며 그와 관련된 이야기를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렸다.

자신을 닭강정 가게 업주라고 밝힌 한 네티즌은 크리스마스 이브인 지난 24일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에 ‘닭강정을 무료로 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게시된 글에는 33만원어치 치킨과 콜라 등 주문 내용과 함께 배달 요청사항으로 “아드님이 시켰다고 해주세요”라는 내용이 들어간 영수증도 첨부됐다.

닭강정 주인은 “단체 주문을 받고 배달갔는데 주문자 어머님이 처음에는 안 시켰다고 하다가 주문서를 보여드리니 아들이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데 가해자들이 장난 주문을 한 것 같다”라고 했다.

알고보니 학교폭력이 아니라 20세가 넘어서도 계속되고 있는 성인이 된 지금까지도 계속되고 있는 폭력이었다.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