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뉴스룸, BTS 수입배분 관련 보도 빅히트 불법출입 촬영 논란
본문 바로가기

언론 이슈

Jtbc 뉴스룸, BTS 수입배분 관련 보도 빅히트 불법출입 촬영 논란

방탄소년단(BTS)이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와 수익배분을 두고 갈등을 벌이고 있다는 Jtbc 뉴스룸보도에 SNS에서 'Jtbc 사과해'가 실트에 오르는 등 논란이 증폭되고 있다.

지난 9일 JTBC 뉴스룸에서는 “방탄소년단이 당사와의 수익 배분 문제로 강남의 대형 로펌에 법률 자문을 구했으며, 빅히트를 상대로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빅히트 측에서는 JTBC측에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JTBC가 이날  어느 로펌인지도 밝히지 않은채 내부통신망을 운운하며 보도에 나선데 대해서 일부 팬들은 '방탄 흔들기'라며 분노를 표시하고 있다.  

Jtbc 가 보도한 BTS 수익배분 갈등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