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준혁 기자 이미나 기자, 정경심 레이저 눈빛 기사 SNS 반응
본문 바로가기

언론 이슈

조준혁 기자 이미나 기자, 정경심 레이저 눈빛 기사 SNS 반응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23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하며 취재진을 쏘아보는 눈빛이 포착돼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출석모습과 비교되고 있다 고 한국경제신문 조준혁/이미나 기자가 보도했다.

이들의 기사에서는 특히 정 교수의 '레이저' 눈빛은 우 전 수석과 비교해도 뒤지지 않을만큼 압도적이었다고 전하면서 "우병우랑 같은 눈빛인데", "눈빛은 완전히 독사"라고 한 어느 댓글을 소개하기도 했다. 다분히 이 기사는 정교수를 악의적으로 묘사하기 위해 쓴것으로 여겨진다는 네티즌들의 비판이 잇따르고 있다.

(사진/연합방송화면캡처)










/

정경심 교수 구속 되는 날 윤석열 장모 측 사기 고소 건 고소인 조사 제대로 안 하고 결론 윤총장 측 장모 일에 관여 안 했다 끝!  윤총장 관련 고소 고발은 덮어 버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가족 수사에 총력을 다한 윤석열은 자신과 관련된 의혹에도 그렇게 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