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후보 청문회 진행 법사위원 명단
본문 바로가기

정치 이슈

조국후보 청문회 진행 법사위원 명단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여야 간사들이 26일 우여곡절 끝에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 다음달 9월 2~3일 실시하기로 이틀간의 인사청문회 일정을 전격 합의했지만, 청와대와 여당 지도부의 반발로 조국 후보자 청문회 일정이 난항에 빠졌다.

인사청문회법에 따르면 인사청문요청안이 상임위에 회부된 날로부터 15일 이내에 청문회를 실시해야 한다. 그날이 이번달 8월 30일까지다.

청문회 일정 결정권을 위임받은 법사위 여야 간사들이 이날 오후 협의를 통해 9월 2∼3일 ‘이틀’간의 청문회 일정에 합의했다. 민주당 간사인 송기헌 의원이 국회인사청문화법을 어기면서 덜컥 합의해 버린것이다.

대통령도 청문회 법정기한을 넘기지 말라고 했는데 민주당 간사인 송기헌 의원이 9월 2일~3일로 합의한 것은 민주당내에서 이상한 기류가 있었다는 것을 보여준다.

민주당 이원욱 수석대변인은 이날 법사위 여야 간사들의 조 후보자 청문회 일정 합의 후 "법정기한 준수가 첫번째 목표였는데 9월2~3일로 한 것에 대해 이인영 원내대표가 격노하는 상황"이라고 했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간사 합의 때 원내대표 입장이 반영이 안 된 것이냐'는 질문에 "정확한 의미로 얘기하면 조금 달랐다"며 "제가 설정하고 있는 원칙이 있었던 것인데 제가 최대한 유연해질 수 있는 것인지, 아니면 원칙을 지켜야 하는지 고통스럽다"고 밝혔다.

송기헌 간사의 법정시한 넘긴 청문회 합의에 격노했다는 이인영 원내대표의 내일 대처는 어떨지 궁금하다. 민주당내에서의 혼선은 조국 후보자에 대해 적극적인 자세로 임하지 않는 뭔가 이상한 기류가 없는 것은 아니다. 















일처리를 얼마나 못하면 민주당 무능이 실트에 오르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