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피해자 모독한 순천대 사범대 물리학과 교수 파면 처분 정당
본문 바로가기

사회 이슈

위안부 피해자 모독한 순천대 사범대 물리학과 교수 파면 처분 정당

광주지법 제2행정부(재판장 이기리)는 전 순천대 교수 A 씨가 순천대학 총장을 상대로 낸 파면처분 취소소송에서 A 씨의 청구를 기각했다고 25일 밝혔다.

순천대 사범대 물리학과 A 교수는 강의 중 위안부 피해자들을 모독하는가 하면 학생 인권 침해성 발언을 여러 차례 한 교수에 대한 파면처분은 정당하다는 법원의 판결이다.



중앙일보 트윗지기의 수준을 그대로 보여준다, KBS는 순천대 사범대 교수의 파면 처분에 대한 자세한 제목으로 설명하고 있는데 반해 중앙일보는 주어도 없고 콘텍스트도 없는 트윗글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