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성접대 의혹 MBC 스트레이트
본문 바로가기

연예.오락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성접대 의혹 MBC 스트레이트

27일 저녁 방송되는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앞서 ‘추적 YG 양현석, 클럽 성접대 의혹’이라는 제목의 예고편을 공개했다.







‘양현석 악재’로 하루 만에 시가총액 900억 원이 증발한 셈이다. YG엔터테인먼트의 주가는 지난 1월7일 5만800원까지 올랐었다. 당시 시가총액은 9244억여 원에 달했다. 이날 기준 5222억여 원과 비교하면 약 5개월 새 4021억 원이 사라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