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의 前 법무부 차관 별장 성 접대 사건 SNS 반응
본문 바로가기

정치 이슈

김학의 前 법무부 차관 별장 성 접대 사건 SNS 반응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별장 성 접대 의혹 사건'에서 성폭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이 KBS에 출연해 성 접대가 이뤄진 당시의 상황을 '난잡했다'고 털어놓았다.

김학의 사건 피해자 A씨는 지난 14일 KBS와 인터뷰에서 "굉장히 난잡하고 말하기 힘든, 사회적으로 파장이 큰 내용들이 너무 많다"며 "제가 지금 이것을 입에 담을 수 없다"고 호소했다. KBS 보도에 따른 네티즌들의 반응을 살펴본다.















곽상도가 설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당시 서울중앙지검 강력부 부장검사 강해운, 윤재필

당시 서울중앙지검 3차장 박정식, 중앙지검장 조영곤

당시 서울중앙지검 3차장 유상범 중앙지검장 김수남




역할분담헤서 철저히 파헤치라고...

조중동 침묵 묵언수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