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4일] 독립을 위해 헌신했던 안중근 의사 사형 선고날 SNS 반응
본문 바로가기

역사

[2.14일] 독립을 위해 헌신했던 안중근 의사 사형 선고날 SNS 반응

안중근 의사는 1909년 10월 26일 중국 하얼빈 역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하고 현장에서 체포됐다. 당시 그는 "대한민국 만세"라고 외친 뒤 경찰에 붙잡혔다.

현장에서 체포된 안 의사는 일본 측에 넘겨져 뤼순 감옥에 갇혔고, 1910년 2월 14일 사형을 선고받았다.옥중에서 자신의 철학을 담은 ‘동양평화론’을 집필한 안 의사는 그해 3월26일 사형이 집행되었다.




네티즌들의 지적이 잇따르자 서울시와 서대문구청 공식계정에서 글을 삭제했다.




일본 기업이 사제 발렌티노를 추모한다며 만든 날이며 상업적으로 밸런타인데이와 초콜릿을 연계해 광고 활동을 벌이며 큰 인기를 끌었다. 

일본 기업의 상술은 화이트데이까지 이어진다. 이런 발렌타인 데이와 안중근 의사의 사형선고일이 겹치자 정부기관등 언론에서 안중근 의사 사형 선고일을 기념하자는 것은 오히려 모욕적이라는 네티즌의 주장이 눈길을 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