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정국진 청년당원 경기도당 윤리심판원 징계회부 논란
본문 바로가기

정치 이슈

민주당 정국진 청년당원 경기도당 윤리심판원 징계회부 논란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윤리심판원이 오는 14일 오후 5시 회의를 열어 김소연 대전시의원의 구명운동을 펼친 청년정치인 정국진 씨(32‧경기 평택시)에 대한 징계 안건을 심의할 것으로 알려져 민주당원들의 큰 반발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당내 소식통에 따르면 정국진 청년당원의 징계 혐의는 ‘해당행위’로 윤리심판원은 해당행위로 제명 처리된 대전시의원 김소연 구명 활동을 들고 있지만 실상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제명과 사퇴를 주장하는 민주당 당원들의 여의도 민주당 중앙당사 앞에서의 집회 주도등이 주된 이유라는게 민주당원들의 분석이다.

민주당 여의도 중앙당사 앞 이재명 제명집회에 참석해 당내적페 청산을 주장하고 있다.( 사진/ 성남일보)

더불어민주당 여의도 중앙당사 앞에서 이재명 경기지사 제명집회에서 열변을 토하는 정국진 당원






정국진 당원의 트위터 계정에 갑자기 이재명 지지자들이 몰려와 과거 혜경궁 김씨 트위터 글과 같은 비방글을 올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