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윤균상, 유튜버 유정호 징역 2년 구형에 관심가져달라 호소
본문 바로가기

Social issue

배우 윤균상, 유튜버 유정호 징역 2년 구형에 관심가져달라 호소

728x90
반응형

배우 윤균상이 유튜버 유정호에 대한 관심을 호소한 이후 네티즌들의 관심이 폭발하고 있다.

배우 윤균상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들 돕고 바른 영상 만들며 광고, 돈 일체 안 받고 성실하고 바르고 사이다 같은 영상을 업로드하던 유튜버"라고 유정호를 소개, "뭘 해달라 도와달라는 게 아니에요. 그냥 가서 댓글이나 다른 영상들도 한번 쯤 봐주세요"라는 글을 올렸다.

유정호에 대한 호소글을 인스타에 올린 배우 윤균상은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서 배우 김유정과 열연을 펼친 연기자다.

유정호TV 징역 2년 구형받은 이유가 선생님의 고소? 상황 설명

유정호씨는 교사 A씨가 대구 진천 초등학교 시절 자신에게 폭력을 가하고 또래 친구들에게 왕따를 주도했다는 만행을 폭로한 바 있다. 이후 스승인 A씨에게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소를 당하게 됐고, 2년을 구형 소식을 전한 것.

유정호는 구독자 유튜브 90만 명을 보유하고 있는 인기 크리에이터. 앞서 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지난 7년 동안 학교폭력 당하는 아이들을 위해 도왔다. 

학교 폭력 상담사 자격증도 따고 학교 내에서 발생하는 부당한 일을 바꾸려고 진행했는데 뭔가 잘못됐다. 지금 징역 2년을 구형 받은 상태"라고 밝혔다.

초등학생때 촌지 달라고 실내화로 뺨 때렸던 선생님을 찾습니다 했는데 그 선생이 명예훼손으로 고소하여 검사가 징역 2년 구형했다는것이 주 내용이다.

다음은 유정호씨의 그동안의 선행 내용들이다.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