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 이슈

JTBC 긴급토론, 유시민 작가 vs 정재승. 김진화 가상화폐(비트코인) 토론 SNS 반응

유시민 작가는 18일 JTBC 뉴스룸 긴급토론에서 "비트코인이 사기를 치려고 한 것은 아니지만 현실적으로는 사기가 됐다"고 지적했다. 유 작가는 "비트코인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중앙 통제가 없는 즉각적인 B2B 거래와 세계 어디서나 가능한 결제, 그리고 무료 또는 낮은 수수료를 내걸고 있다"고 시작했다. 

그리고 유작가는 "하지만 이것은 사기다. 현실적으로 비트코인은 이렇게 이뤄지지 않고 있고 비트코인이 이 목표를 달성할 가능성은 적다"고 비판했다.  반면 정재승 교수와 김진화 대표는 충분한 설득력있는 답변을 내놓지 못하고 토론이 아니라 오히려 유시민 작가에게 가르침을 받는 장면이 연출되었다.                                            














정재승, 김진화 가르치는 유시민 작가


넋나간 정재승 교수

함부로 까불다가 영혼 털린 정재승 표정 
















김진화 정재승을 K.O 시킨 유시민 작가를 아쭈 삐딱하게 꼬집고 있는 한국 일보 양원모 기자. 토론 내용을 들어도 이해못하는 기자인듯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