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세상 바라보기

Calls for Park Geun-hye’s resignation spread like raging flames 본문
박근혜 최순실 게이트

Calls for Park Geun-hye’s resignation spread like raging flames

metempirics 2016.11.01 21:50

Pressure’s mounting for President Park Geun-hye to step down after a scandal over President Park and her aide "shaman fortuneteller"


Duksung Women’s University students are marching, calling for Park Geun-hye’s Resignation.

박근혜 대통령이 재단 이사장을 했던 영남대 학생들도  최순실씨 국정농단 책임을 물어 박 대통령의 하야를 요구하는 시국선언을 했다.(한겨레)


Statements and demonstrations on state affairs calling for a responsible explanation by President Park Geun-hye along with the introduction of a special prosecutor are spreading rapidly among universities and civic groups.

University list 

Kyunghee University, Konkuk University, Hansung University, Pusan National University, the Korea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Sogang University, Hanyang University, Korea University, Sungkyunkwan University, Seoul National University, the Korea Advanced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KAIST), Sookmyung Women's University, Yonsei University, Dongguk University,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Pohang University of Science, Technology (POSTECH), Soongsil University, Yeungnam University Duksung Womens University join in releasing a statement. 


Kyunghee University students marched through downtown Seoul.


필력이 너무나 좋은 연세대 학생이 공주전 페이스북(연세대학교 대나무숲)

연세대학교 대나무숲’에는 지난달 27일, 연세대 학생이 쓴 것으로 알려진 ‘공주전’이라는 제목의 소설이 게재됐다. 

내용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돼 거론되고 있는 박근혜와 최태민 목사 일가가 등장한다.

이야기는 “옛날 헬-조선에 닭씨 성을 가진 공주가 살았는데 닭과 비슷한 지력을 가졌다”는 내용으로 시작된다. 


일독을 꼭 권하고 싶다.



이런 학교도 있네요



1 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