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ports 스포츠

BBC 수호랑·반다비 인기를 따라잡기 어려울 도쿄 올림픽 마스코트 보도

영국 BBC가 2020 도쿄 하계올림픽과 패럴림픽 마스코트에 공개에 따른 보도를 하면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를 비교 대상으로 언급했다.  BBC는 “도쿄 올림픽의 마스코트들은 평창 동계올림픽 공식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의 인기를 흉내내기 어려울 것이라고 예측했다.




도쿄 올림픽조직위원회는 전국 각지 1만6769개 학교 학생들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도쿄 올림픽ㆍ패럴림픽 마스코트를 공개했다. 

BBC는 지난달 28일 도쿄 올림픽조직위원회가 공개한 2020 도쿄 올림픽과 패럴림픽 마스코트에 대해 설명하면서 ‘초자연적인 힘을 가진 두 마리의 미래를 상상하는 여우와 같은 생물체’를 일본이 골랐다고 보도했다


 BBC는 도쿄 올림픽 마스코트는 2020 올림픽에 오는 방문객을 환영할것이며 올림픽과 패럴림픽 정신을 퍼뜨리는데 도움을 줄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도쿄의 마스코트는 한국 평창 겨울 올림픽 공식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 인기의 동등한 수준을 유지하기에는 어려울 것이라고고 전망했다.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