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치 이슈

홍준표 류여해 전 최고위원을 수년간 성희롱 보도 관련 MBN 기자단 출입금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2일 종합편성채널 MBN을 상대로 한국당 당사 출입금지는 물론 취재 및 시청 거부라는 이례적인 조치를 취했다.


홍준표 대표는 “MBN에서 내가 류여해 전 최고위원을 수년간 성희롱했다고 보도를 했다”며 “나를 이런 식으로 음해하는 가짜 언론은 더이상 두고 볼 수가 없어 오늘부터 MBN은 당사에서 부스를 빼고 당사출입 금지, 취재거부, 전 당원들에게 시청거부 하도록 독려 하겠다”며 MBN 취재진을 향해 직접 마이크를 빼고 MBN 기자들 철수하라고 지시했다. 


그런데 MBN 보도가 홍준표 성희롱 보도를 가짜뉴스라고 판단할 정도로 홍 대표가 발끈한것을 보면 홍 대표가 성희롱에 자유롭지 못하다는 반증을 보여주는것이라는 여론이 일고 있다.


대선 후보였을때 돼지발정제 사건에서 부터 홍 대표를 괴롭혀 오던 발정제 강간모의 사건부터 최근 제명당한 류여해 건 까지 홍 대표는 성관련 문제 논란에 관해서는 항상 꼬리표를 붙이고 다닌다.  

그리고 가짜뉴스 메이커 진원지가 홍대표인것은 대다수의 네티즌들이 이미 인지하고 있는 사실인데 이번 MBN기자단 철수 조치로 인해 그의 왜곡된 언론관과 지나치게 흥분하는 모습에 자유한국당의 정체성이 더 확실히 드러나는것 같다. 이번 MBN 기자단 추방 사건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을 살펴본다.






막말로 치자면 홍준표나 류여해나 막상막하다. 이 둘의 난타전은 어디까지 갈지에 네티즌들은 마냥 즐겁게(?) 관전중이다.





발끈한 홍준표 페이스북에 다시 글 올려


홍준표와 1:1 성희롱 공개토론 제안한 류여해, 홍준표가 받을 수 있을까?



당시 기자들이 언론통제니 뭐니 성명서까지 내고 사과 요구했었다, 오늘 홍준표의 "MBN 취재거부, 당사 출입금지"에 언론은  과연 성명서를 낼 것인가?







1 2